KB손해보험은 병원에서 진료비를 납부한 환자들을 대상으로 기존의 서류 발급 및 청구서 작성 등의 절차없이 인증만 하면 보험금이 청구되는 보험금 간편 청구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밝혔습니다.
이처럼 병원에서 바로 청구되는 방식의 서비스를 대고객용으로 실시하는 것은 KB손해보험이 최초이며 이 서비스는 세브란스병원 고객을 대상으로 실시되며 서비스 대상이 되는 병원은 점차 늘어날 예정입이니다.

KB손해보험은 보험금 간편 청구서비스 오픈에 앞서 지난 1월 세브란스 병원과 헬스케어 플랫폼 업체인 레몬 헬스케어와의 3자간 업무제휴협약을 체결한 바 있으며 이후 약 3개월 간의 개발기간을 거쳐 고객들이 안전하고 간편하게 병원에서 즉시 사용 가능힌 이번 시스템을 완성한 것입니다.

이는 병원과 보험사 역시 고객들의 만족도 제고와 함께 보험금 청구 및 업무처리에 소요되는 인력등의 제반 비용을 절감할 수 있어 이번 서비스 도입에 따라 고객과 병원, 보험사 모두 서로 좋은 이익효과를 기대하고 있습니다.